최근 종영한 바람의 화원...
처음부터 보지는 않았는데 사람들이 하도 말이 많아서 저도 슬쩍 보기 시작했어요.
박신양문근영은 원래부터 좋아라 했지만, 못보던 얼굴이 있더라구요.



동양적인 아름다움이 가득한 문채원양(정향)


화려하지 않게 예쁜, 단아한 느낌으로 너무 예뻐요.


살짝 측면에 비해 정면은 조금 덜 예쁜듯.
(덜예쁜것이지 안예쁜것은 아닙니다)


알고보니 울학교이티에 나왔네요. 저는 분명 이 영화를 보았지만 바람의 화원의 정향과 동일인물이라고는
도저히 믿기질 않습니다.






예쁜 여자들에겐 남자보다 오히려 여자들이 관심이 더 많다는거 아세요??
특히나 저는 아..저분 우리 모델하고 싶다 이런생각을 하면서 많이들 보는데, 문채원 이분은 정말이지
너무나 매력적인것 같습니다.

그 연예인들 예뻐지면 카메라 마사지 받았다고 하잖아요. 한작품작품 해갈때마다 너무나 예뻐지고 있는
문채원양...앞으로 얼마나 더 예뻐질지 너무 기대가 됩니다.
매력적인 얼굴에 목소리도 너무 마음에 들더라구요.
그리 높지 않은 톤에 조곤조곤 대사치는 정향의 모습이 저는 너무 좋더라구요.

다음작품에서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 너무나 기대되는 정향, 문채원
앙뚜가 앞으로 꾸준히 지켜보겠습니다~~

Posted by 소소일기 berry 시크릿걸